대한법률신문은 신문 윤리 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전체기사목록
          종합
          정부/종합
          국회/법률
          법무/검찰
          경찰/소방
          국토/환경
          판례
          문화/복지
          지방
          사회
          사설/칼럼
HOME >사회
                          사회
[제402호]경상남도, `공동주택관리 지원센터\' 확대 운영
사회
 경상남도가 9월 1일부터 기존 '공동주택관리업무 경력관리시스템'을 '공동주택관리 지원센터'로 명칭을 변경하고 자료제공 및 행정지원 서비스 기능 등을 확대 제공한다.  경상남도는 2017년 행정안전부 주관 간편창업·성공취업 공모사업을 통해 전국 최초로 '주택관리업무 경력관리시스템(house.gyeongnam.go.kr)'을 구축해 주택관리업무 경력관리 온라인화와 주택관리사 자격증 온라인 발급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도내 주택관리 서비스의 질 향상에 기여해왔다.  그러나 최근 도내 아파트 거주비율이 56.8%까지 상승하는 등 향후 공동주택 관리정보 수요가 지속해서 증가할 것이 예상됨에 따라 공동주택 건설-관리-소멸단계에 이르는 체계적인 종합 지원서비스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경상남도는 기존 주택관리사를 대상으로 운영하던 시스템을 도내 입주자들 모두가 이용할 수 있도록 완전히 새로운 소통과 정보공유의 플랫폼을 도입하기로 했다.  우선 시스템 명칭을 `주택관리업무 경력관리시스템'에서 `공동주택 관리 지원센터'로 변경하고, 공동주택 건설 후 입주민이 가장 필요한 정보인 경상남도 공동주택 품질검수단 검수결과를 도민들에게 공개할 계획이다.  또한 하자판정기준도 시스템에 올려 입주민들에게는 알 권리를 제공하고 시공사에는 보다 품질 높은 공동주택을 건설하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그리고 입주 후 공동주택을 관리하기 위해 필요한 공동주택 관리규약 준칙과 공동주택 감사결과, 각종 유권해석 사례를 제공해 보다 투명하고 살기 좋은 공동주택이 될 수 있도록 하고 특히 그간 경상남도에서 추진해 온 우수관리단지로 선정된 아파트를 공개해 입주민과 관리 주체가 서로 상생하고 살기 좋은 아파트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온 모범적인 사례도 공유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노후한 공동주택의 안전과 거주 편의성을 강화할 수 있도록 20년이 지난 소규모 공동주택에 대한 안전관리 재능기부단의 점검사례를 공유하고 각종 시설물 유지보수 정보를 제공해 비전문가인 입주자 등이 참고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경상남도는 그간 공공연하게 이뤄지던 공사·용역비 부풀리기, 담합에 대한 폐단을 해결하기 위해 `공동주택 공사·용역 원가자문 서비스'도 추가로 선보인다.  향후 관리비 절감과 견실한 유지보수로 공동주택의 장수명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허동식 경상남도 도시교통국장은 “도민 절반 이상이 사는 공동주택은 도민들의 삶의 질과 직접 연관돼 있다”면서 “공동주택 생활자에 대한 맞춤형 정보제공으로 공동주택 관리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나아가 공동체 생활 문화 정착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남=유원용 기자
[ 목록 ]
회사소개 | 연혁 | 지사소개 | 광고구독문의 | 취재요청 기사제보
대표전화 : 02) 9533-114 취재본부 02)795-2264 FAX : 02) 921-9709    등록번호 문화 다 06374
대한법률신문   발행인 : 황광만  편집국장 : 한명구  인쇄인 : 이정자   주소 : 서울시 성북구 동선동1가 43
copyrightⓒ 2007 by 대한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webm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