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법률신문은 신문 윤리 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전체기사목록
          종합
          정부/종합
          국회/법률
          법무/검찰
          경찰/소방
          국토/환경
          판례
          문화/복지
          지방
          사회
          사설/칼럼
HOME >사회
                          사회
[제431호] 전라남도, 설 대비 불법 어업 특별단속
사 회
 전라남도는 설을 앞두고 제수용품 수요 급증에 따른 불법 어업과 불법 어획물 유통·판매가 성행할 것으로 보고 1월 2일부터 31일까지 30일간 지도·단속을 하고 특히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시군과 합동 특별단속을 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라남도 주관 합동 특별단속에는 도와 16개 시군의 어업지도선 14척과 단속 공무원 42명이 참여한다.  단속 대상은 무면허·무허가, 허가받은 내용과 다른 어구 사용, 조업 구역 위반, 불법 양식시설, 포획 금지체장을 위반한 어린 물고기 채집 등 어업 질서 저해행위다.  여기에 항로를 침범하고 과잉생산을 조장하는 무면허 양식 시설, 유해약품 사용 등도 중점 단속한다.  전라남도는 2018년부터 준법 조업 분위기 조성을 위해 '선 지도·홍보, 후 단속' 원칙으로 지속적인 홍보를 하고 있다.  사전 홍보에도 불구하고 적발 시 범칙 어획물뿐만 아니라 불법 어구를 몰수하고 행위자는 사법 조치하는 등 강력히 대응할 방침이다.  2019년 한 해 동안 322건을 적발했다.  유형별로 양식 164건, 연안통발 41건, 연안자망 23건, 낭장 14건, 연안복합 13건, 기타 67건 등이다.  양근석 전라남도 해양수산국장은 “불법 어업 단속 사전예고로 자율적 준법 조업질서 확립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불법 어업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 단속하겠다”고 말했다. 전남=이홍재 기자
[ 목록 ]
회사소개 | 연혁 | 지사소개 | 광고구독문의 | 취재요청 기사제보
대표전화 : 02) 9533-114 취재본부 02)795-2264 FAX : 02) 921-9709    등록번호 문화 다 06374
대한법률신문   발행인 : 황광만  편집국장 : 한명구  인쇄인 : 이정자   주소 : 서울시 성북구 동선동1가 43
copyrightⓒ 2007 by 대한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webm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