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법률신문은 신문 윤리 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전체기사목록
          종합
          정부/종합
          국회/법률
          법무/검찰
          경찰/소방
          국토/환경
          판례
          문화/복지
          지방
          사회
          사설/칼럼
HOME >국회/법률
                          국회/법률
[제401호]수원지방법원 갤러리 동행(同行)-최하련 작가 개인전 「STAY」
국회/법률
 수원지방법원(법원장 윤준)은 지난 6일 본관 1층 갤러리 동행에서 법원장, 사무국장, 총무과장, 최화련 작가, 법원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최화련 작가의 『STAY』 개인전을 개최하였다.  갤러리 동행은 2014. 11. 6. 개관하여 ‘꽃이피다’ 신춘 기획전 이후 24차례 전시회를 개최하여 무심코 지나치는 통로로 사용되던 공간이 예술작품 전시를 통해 아름다운 갤러리로 변화되었습니다. 또한 민원인 및 법원가족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힐링을 제공하는 동시에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화련 작가는 2010 프랑스 낭뜨 ‘한국의 자연, 빛의 인상전’, 2011 미국 나라갤러리 ‘한국의 자연, 빛의 인상전’, 2008 ∼ 2017 경기화우회전(수원미술관), 2009 ∼ 2017 연홍전 등 다수의 국내외 단체전에 참가하였으며 현재 경기화우회, 한국미술협회, 수원미술협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고즈넉한 산사 대웅전에서 마주친 꽃살문, 오랜 세월을 견뎌낸 골진 나무살들이 마디마디 사이로 ‘쉬어가라 쉬어가라’며 속삭이는 듯한 모습에서 마음의 위안을 받고, 매일 바쁜 일상을 벗어나 잠시 머무르면 머묾이 휴식이 되고, 휴식이 명상이 되고, 명상이 고요가 되고, 고요가 치유가 되는 작가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으며 2018. 8. 6.(월)부터 10. 12.(금)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수원법원관계자는 다양한 기획전 등을 통해 법원가족은 물론 시민들의 마음의 휴식처가 되는 갤러리 동행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임화철 기자
[ 목록 ]
회사소개 | 연혁 | 지사소개 | 광고구독문의 | 취재요청 기사제보
대표전화 : 02) 9533-114 취재본부 02)795-2264 FAX : 02) 921-9709    등록번호 문화 다 06374
대한법률신문   발행인 : 황광만  편집국장 : 한명구  인쇄인 : 이정자   주소 : 서울시 성북구 동선동1가 43
copyrightⓒ 2007 by 대한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webm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