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법률신문은 신문 윤리 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전체기사목록
          종합
          정부/종합
          국회/법률
          법무/검찰
          경찰/소방
          국토/환경
          판례
          문화/복지
          지방
          사회
          사설/칼럼
HOME >정부/종합
                          정부/종합
[제400호]충청남도, 주민 주도 자치·복지, 충남도가 앞서간다
논산·당진·서천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선도 지자체 선정
 충남 논산시와 당진시, 서천군이 행정안전부가 공모한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 사업 선도 자치단체에 최종 선정됐다.  행안부의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은 주민자치 확대,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 실시 등 읍면동의 공공서비스를 주민 중심으로 개선하는 사업이다.  전국적으로 주민자치 14개, 보건복지 16개 등 30개 자치단체가 선정된 가운데 도내에서는 논산시와 당진시(주민자치 분야), 서천군(보건복지 분야)이 각각 선정됐다.  특히 도는 도 단위 광역자치단체 중에서는 유일하게 주민자치 분야와 보건복지 분야에서 모두 선도 자치단체를 배출했으며, 3개 이상 시군이 선정된 유일한 도 단위 기관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는 주민의 주도적 참여를 보장하는 다양한 사업을 통해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 사업의 본래 취지인 주민자치와 보건복지 분야 융·복합을 성공적으로 실현한 결과로 풀이된다.  앞으로 선도 자치단체들은 소관 사업의 성과를 홍보하고, 다른 자치단체에 사업 경험을 전파하는 멘토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행정안전부로부터 재정 인센티브도 제공받는다.  이번 선도 자치단체 선정에 따라 논산시는 ‘따뜻한 행복공동체 논산’ 건설에 탄력이 기대된다.  논산시는 ‘동고동락(同苦同樂) 마을자치회’를 구성해 주민총회를 통해 공동 육아·불우이웃 돕기, 청소년 보호캠페인과 자율방범 활동, 바자회·나눔장터 운영 등을 논의 시행하고 있다.  특히 지난 4월에는 ‘동고동락 마을자치회 아카데미’를 개최해 운영의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앞으로 주민 역량교육 강화 및 마을자치회 활성화 사업을 적극 발굴해 시행할 계획이다.  당진시는 이번 선정으로 ‘살맛나는 자치도시 당진’을 기치로 하는 주민자치 사업 추진에 새로운 전기를 마련한다는 복안이다.  당진시는 주민세 세입을 주민자치사업 재원으로 환원해 읍면동 맞춤형 특화사업으로 6개 분야 52개 사업을 추진, 주민의 의견을 반영한 다양한 사업들을 진행하고 있다.  당진시가 추진 중인 특화사업은 주민 주도의 지역갈등 해소, 마을토론회 활성화, 청소년과 연계한 자치사업, 마을만들기 사업 추진,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주민 소통과 화합의 장 등이 있다.  당진시는 올해부터 주민이 직접 마을의제를 발굴해 결정·집행하는 자치계획, 읍면동 주민총회를 본격적으로 도입 운영할 계획이다.  보건복지 분야 선도 지자체에 선정된 서천군은 ‘행복한 군민, 건강한 서천’ 건설을 목표로 하는 맞춤형 보건복지 서비스를 추진, 농어촌 특성을 살린 선도 모델을 만들겠다는 각오다.  서천군은 지역 주민 스스로 건강문제 해결능력 향상을 위해 지역 특성과 수요에 부합하는 주민참여형 보건 사업의 기틀을 마련했다는 평가다. 충남=이기춘 기자
[ 목록 ]
회사소개 | 연혁 | 지사소개 | 광고구독문의 | 취재요청 기사제보
대표전화 : 02) 9533-114 취재본부 02)795-2264 FAX : 02) 921-9709    등록번호 문화 다 06374
대한법률신문   발행인 : 황광만  편집국장 : 한명구  인쇄인 : 이정자   주소 : 서울시 성북구 동선동1가 43
copyrightⓒ 2007 by 대한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webmaster